캐나다 정부
캐나다 정부의 상징

Government of Canada

Korea.gc.ca

Breadcrumb

  1. 홈으로

새소식 및 행사 – 2017년 3월

banner


새소식

프랑코포니 축제

프랑코포니 축제

캐나다는 미카엘 쟝 전 캐나다 총독이 사무총장으로 있는 ‘국제 프랑스어 사용국 기구’, 즉 프랑코포니 기구의 중요한 회원국으로, 영어와 프랑스어를 공식 언어로 사용하는 언어적 전통을 중시하고 프랑스어가 국가 발전에 미친 긍정적 기여를 존중한다.

캐나다는 프랑코포니 기구 회원국 중 재정적으로 두번째로 큰 기여를 하고 있으며, 퀘벡주, 뉴브런스윅주 및 온타리오주도 또한 프랑코포니 기구의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매년 ‘국제 프랑코포니의 날’인 3월20일을 전후로, 한국 주재 프랑스어권 대사관들이 모여 각국의 언어, 문화와 가치를 공유하는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올해 프랑코포니 축제의 일환으로 주한캐나다대사관과 주한퀘벡정부대표부는 퀘벡 출신 세바시티앙 필로트 감독의 두번째 연출작 <해체>의 특별 상영회를 개최한다. <해체>는2013년 제 66회 칸국제영화제 비평가주간부문SACD상을 수상했으며, 2014년 제 15회 전주국제영화제 초청작으로 화제를 모았던 작품이다. 

자세한 상영스케줄은 아트하우스모모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2017년 프랑코포니 축제에 대한 정보는 프랑코포니 웹사이트에서 가능하다.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주빈국 프로그램


출처 : BISFF
   

올해로 34회를 맞이하는 부산국제단편영화제는 한국에서 가장 오래되고 큰 규모의 단편영화제이다. 매년 250명 이상의 국내외 감독, 프로듀서, 배우와 영화산업 관계자들이 참여하고 7천여명의 관객이 찾는 영화제로, 오는 4월25일부터 30일까지 6일간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개최된다.

2017년 연방 탄생 150주년을 맞이하는 캐나다는 올해 영화제의 ‘주빈국’으로 선정되었다. 주빈국 프로그램은 영화제의 주요 프로그램 중 하나로, 한 국가의 단편들을 집중적으로 살펴 볼 뿐만아니라 다양한 문화를 체험 할 수 있는 특별 프로그램이다.

‘캐나다 파노라마’, ‘캐나다 퍼스트 네이션’, ‘캐나다국립영화제작소 특별전’, ‘BISFF토크’의 4개의 섹션을 통해 총 26편의 캐나다 단편 영화가 소개 될 예정이다. 또한 캐나다필름센터의 최고디지털책임자 애나 세라노의 VR 특별전시가 영화제 기간 내내 운영된다. 25일 개막식과 26일 ‘캐나다 스포트라이트’ 행사에서는 캐나다 원주민 출신 힙합아티스트 사미앙과 그의 팀의 특별한 공연도 볼 수 있다.

캐나다 주빈국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행사

< 삼일운동의 34번째 대표 스코필드 박사 > 특별전


출처 : 스코필드 재단
   

서울시, 호랑이스코필드기념사업회,주한 캐나다대사관은 공동으로 < 삼일운동의 34번째 대표 스코필드 박사 > 특별전을 2017년 2월 24일-3월9일까지 개최한다. 2월 24일 서울시청 로비에서 개최된 전시 개막식에는 박원순 서울시장과 에릭월시 주한캐나다대사가 참석하였다.

스코필드 박사는 1916년에서 1920년동안 세브란스의전에서 교편을 잡았으며, 삼일운동당시 일본의 식민지통치(1910-1945)에 항거해 일어난 삼일운동에 대한 일본의 탄압을 전세계에 알렸다. 이 전시는 스코필드박사가 왜 삼일독립선언문의 34번째 서명인으로 불리우게 되었는지에 대한 내용을 보여주고 있다.

월시 대사는 “ 스코필드 박사는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삼일운동의 34인으로 알려져 있지만, 과학과 교육에 대한 그의 연구와 활동 또한 한국사회에 지속적이고,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라고 이야기 하였다. 이번 전시는 2019년 삼일운동 100주년을 맞아 서울시가 계획하고 있는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기획되었다.


주한캐나다대사관 제주에서 캐나다 교육의 기회 홍보


Source: EduCanada
   

주한캐나다대사관은 제19차 한국국제교육자협회 총회와 브랭섬홀 아시아에서 캐나다 대학의 장점들을 홍보했다.

2월 1일부터 3일까지 대사관 교육팀은 100명이 넘는 한국대학 국제교류담당자들을 만나 캐나다 고등교육 시스템을 소개했으며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브랭섬홀의 자매교인 브랭섬홀 아시아를 방문 대학 진학 교사와 학생들을 직접 만난 자리에서 캐나다 대학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다.

 

Footer

수정일자:
2017-03-10